• UPDATED. 2018-12-19 20:35 (수)
  • TODAY : 2,350 명
  • TOTAL : 6,483,212 명
당신의 건강을 책임질 40가지 기특한 건강식 ④
당신의 건강을 책임질 40가지 기특한 건강식 ④
  • 신미진
  • 승인 2018.05.0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신의 건강을 책임질 40가지 기특한 건강식 

팝콘, 그릭요거트, 프레즐, 나쵸, 브라우니, 건가일과 견과류, 애플 파이, 천연 과일, 커피, 초콜릿

 

31 팝콘

공기로 부풀린 팝콘은 영화관의 다채로운 즐거움을 위해 없어서는 안 될 간식으로 1컵의 열량은 31cal이며 포화지방도 적다. 그러나 버터와 소금을 첨가한다면 건강에 좋은 간식을 순식간에 해로운 음식으로 만들어 버리게 된다.


32 그릭요거트
지난 3월 방송한 JTBC 〈이영돈PD가 간다〉에서 이영돈 PD는 그릭요거트를 2주간 직접 먹으며 그 효능을 체험했다. 혈당은 실험 전 97에서 88로 줄었고 , 간 수치는 26에서 22, 콜레스테롤은 192에서 206으로 측정되었다. 또한 시식 전 거의 없었던 유산균 스트랩토코쿠스가 12배로 상승하는 등 장 활동에 큰 효과를 냈다. 여기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그리스 전통 제조법으로 만들어진 진짜 그릭요거트를 먹는 것이다.


33 프레즐
영화관이나 거리에서 노릇노릇 적당히 구어진 프레즐을 보면 자연스럽게 손이 간다. 저지방 저칼로리의 프레즐이야말로 현명한 간식거리다. 더 바람직한 선택은 염분을 줄인 통밀 귀리로
만든 프레즐을 택하는 것이다.


34 나쵸
살사 소스와 함께 먹는 구운 나쵸는 손쉽게 접할 수 있는 간식이자 저지방이고 건강에도 이롭다. 단, 염분은 건강에 해롭기 때문에 겉에 있는 소금을 털어내고 먹는 것이 좋다. 그리고 살사는 토마토와 양파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심장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과 영양분을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


35 브라우니
브라우니는 실제로 설탕과 지방을 줄임으로써 건강에 이로운 음식이 될 수 있다. 흰 밀가루 대신 통밀가루를, 그리고 기름 대신 사과소스를 사용하고 촉촉함을 더하기 위해 두부를 첨가해 보자. www.fatfree.com나 www.vegsource.com에 접속하면 다양한 요리법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36 건과일과 견과류
마른 과일과 견과를 섞어 먹는 것은 에너지의 훌륭한 공급원일 뿐만 아니라 건강에 좋은 영양분이 가득 들어 있는 완전한 간식이다. 건포도에는 여성들에게 부족하기 쉬운 철과 미네랄이 들어 있고 섬유질이 풍부한 것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 해바라기 씨앗, 땅콩, 피스타치오와 같은 견과류는 비타민 B6, 비타민 E, 구리, 마그네슘의 공급원이 된다.

 

37 애플 파이
애플 파이는 비타민 C와 섬유질이 풍부하면서도 심장에 이로운 후식이다. 이 영양소는 혈압과 콜레스테롤을 유지시키는 작용을 한다. 사과는 또한 산화방지제가 풍부하여 항암 작용을 한다. 그러나 파이에는 마가린과 흑설탕이 들어있으므로 지나치게 먹으면 도움이 안 된다.


38 천연 과일
어떤 종류의 과일이든 간에 100% 천연 과일은 건강에 좋고 에너지의 훌륭한 공급원이다. 과일을 그대로 섭취하는 것도 좋지만 말린 과일 스낵 반 컵에는 일일 권장 비타민 C 섭취량과 섬유질이 모두 들어 있고 인공 첨가물은 전혀 들어 있지 않다.


39 커피
한 잔만 마셔도 한 끼의 식사 열량에 버금가는 카라멜 마끼아또에 끌리는가? 이것 대신 차이 라떼나 무지방 라떼를 택하자. 200kcal의 열량과 6g의 지방을 절약할 수 있다. 그리고 이때 약간의 계핏가루를 뿌려 먹는 것을 잊지 말자. 계핏가루는 소화에 도움이 된다.


40 초콜릿
40개 중 최고의 아이템은 바로 초콜릿이다. 어두운 빛깔의 맛있는 초콜릿은 산화방지제가 들어 있어 심장병과 심장 발작을 예방하고 세포의 상해를 방지한다. 그러나 지나치면 심장과 허리에 좋지 않은 작용을 한다. 초콜릿은 칼로리와 포화지방이 풍부하기 때문에 키세스 초콜렛 한두 개로 아쉬움을 달래는 것이 좋을 것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