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당신은 스트레스성 폭식가인가요?먹는 것으로 풀어온 당신을 위한 처방
요가저널 코리아 | webmaster@yogajournal.kr
  • 2017년 07월 09일 18:09:46

여러분은 잘 모를 수도 있지만, 몸에 안 좋은 디저트를 먹거나 폭식하고 싶은 욕구가 치솟는 이유는 내일 있을 상관과의 미팅이나 집에서 당신을 기다리는 공과금 청구서 때문일 수도 있다.
요약하자면 스트레스가 식욕(특히 군것질을 하고 싶은)을 유발한다. “스트레스가 발생하자마자 체내에선 코르티솔 호르몬이 분비되는데, 코르티솔은 달고 지방이 가득한 음식을 먹고 싶은 충동을 일으킨다. 인간은 생존의 위협을 느낄 경우에 대비해서 이처럼 음식을 체내에 축적하도록 진화했다.” 『의식적으로 먹기』의 저자 수잔 앨버스 박사가 말했다. 물론 범인은 스트레스뿐만이 아니다.
다른 감정(공포, 기쁨, 지루함)도 식욕을 일으킨다. “우리는 관계를 통해 학습하기 때문에 먹는 것도 기억의 일부가 된다. 즉, 힘들 때 폭식하는 이유는 좋았던 시절을 기억하고 싶어서일 수도 있다.” 『좋아하는 음식을 먹고, 먹는 음식을 사랑하라』의 저자인 미셸 메이 박사가 말했다.
하지만 희소식이 있다. 스트레스를 받을 때 폭식하는 습관을 고칠 방법이 존재한다.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올바른 방법을 배우면 폭식으로 감정을 달래는 것이 더 이상은 좋게 보이지 않을 것이다.” 앨버스가 말했다.

당신이 감정적인 폭식 습관을 가지고 있는지 테스트해보자.

1. 당신의 식욕을 가장 잘 묘사하는 문장은?
▨ 자주 식욕을 느끼지만 조절할 수 있다.(7점)
▨ 먹으면 안 되는 음식일수록 더 먹고 싶다.(3점)
▨ 피자. 치즈 추가. 지금 당장.(10점)

2. ‌음식 그리고 운동과 당신의 관계를 가장 잘 묘사하는 문장은?
▨ ‌난 운동하고, 몸에 좋은 음식을 먹으며, 치트밀은 1주일에 한 번만 즐긴다.(7점)
▨ ‌과식한 날엔 그 칼로리를 연소할 때까지 러닝머신 위에서 달린다.(3점)
▨ ‌어떨 때는 특정한 음식을 먹기 위해서 운동한다.(10점)

3. 직장에서 스트레스를 받으면?
▨ 직장 동료와 커피를 마시며 불평한다.(7점)
▨ ‌책상 서랍에 넣어 둔 초콜릿 봉지를 꺼내 든다.(10점)
▨ ‌해야 할 일을 종이에 적고, 모두 마칠 때까지 일한다.(3점)

4. 내가 주로 과식하는 시간은?
▨ 직장에서 혈당치가 떨어지는 오후 3시 무렵.(10점)
▨ ‌끼니 사이의 시간이 너무 길어서 허기가 졌을 때.(7점)
▨ 식단에 들어 있지 않은 음식에 손을 댔을 때.(3점)

5. 내가 주로 과식하는 음식은?
▨ 맥앤치즈, 감자튀김, 아이스크림.(10점)
▨ 크래커, 저지방 치즈와 쿠키.(3점)

6. 난 스트레스를 받으면?
▨ 배고프지 않아도 먹는다.(10점)
▨ 평소보다 적게 먹음으로써 스트레스를 푼다.(3점)
▨ ‘집 밥’을 먹거나 혹은 식욕을 잃는다.(7점)

7. 간식을 한 번 먹기 시작하면 멈추기 힘든가?
▨ ‌그렇다. 큰 케이크 한 조각을 먹고도 또 먹게 된다.(10점)
▨ 그렇지 않다. 정해진 양만 즐기려고 노력한다.(7점)
▨ ‌맞다. 난 그런 경향이 있기 때문에 간식을 아예 안 먹는다.(3점)

8. 자신이 과식하는 걸 발견했을 때 어떻게 하는가?
▨ 잊어버리고 다음 끼니부터 식단을 지킨다.(7점)
▨ ‌그 후로 하루 종일 굶는다(어떨 땐 다음날 아침까지).(3점)
▨ ‌계속 먹는다. 이미 망쳤으니까 될 대로 되라는 심정.(10점)

9. 난 주로 이럴 때 과식한다.
▨ 주변에 아무도 없을 때.(10점)
▨ 사람과 음식에 둘러싸여 있을 때.(7점)
▨ 과식하기로 마음먹은 날에만.(3점)

10. ‌좋아하는 식당에서 당신의 승진 축하 파티가 열렸다. 그날 밤을 묘사해 보자.
▨ ‌음식이 아니라 승진했다는 사실에만 집중한다.(3점)
▨ 배가 터질 때까지 먹는다. 특별한 날이잖아!(10점)
▨ ‌좋아하는 음식 하나를 주문하고 치즈케이크 한 조각을 동료와 나누어 먹는다.(7점)

11. 난 지치고 피곤할 때.
▨ ‌식욕을 거부하기 힘들고, 정신을 차리려고 하루 종일 먹는다.(10점)
▨ ‌기운을 차리기 위해서 몇 시간마다 간식을 먹고, 커피를 평소보다 한 잔 더 마신다.(7점)
▨ 레드 불!(3점)

12. 난 과식하고 나면?
▨ 몸이 붓고, 피곤하고, 기운이 없고, 후회한다.(10점)
▨ ‌실망스럽지만 헬스클럽에서 운동하고, 나머지 일과를 마무리한다.(7점)
▨ 강한 죄책감을 느낀다. 패배자가 된 기분.(3점)


⇀ 88~120점 : 당신은 스트레스성 폭식가다.
⇀ 56~87점 : 당신은 기분 조절의 달인이다.
⇀ 56~87점 : 당신은 단식 중독자다.
 

<점수별 전문가들의 자세한 조언이 궁금하다면 요가저널을 참고하세요.>


 

 

 

© 요가저널 코리아(http://www.yogajournal.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435, 에이동 518호(신천동, 파크리오상가)  |  대표전화 : 02)6013-354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지혜
등록번호 : 강남 마 - 00096  |  대표이사 : 이상욱  |  발행인 : 김이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상욱  |  메일 : starpub@naver.com
Copyright © 2017 요가저널 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