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정글의 다이어트 법칙원시적 본능을 깨우자!
요가저널 코리아 | webmaster@yogajournal.kr
  • 2017년 03월 03일 14:27:56

탄탄한 잔근육과 복근으로 무장한 체 멧돼지를 때려잡는 원시인을 상상해보자. 그들과 같은 야생의 섹시미를 가지고 싶은가? 우리가 그토록 찾던 완벽한 식이요법이 여기 있다.
 

당신이 2백만 년 전에 태어났다고 상상해보자. 장거리를 맨발로 이동하고, 재료를 모아 움막을 짓고, 사냥하고 먹을 것을 채취해 가족에게 먹였을 것이다. 인류의 조상들은 오직 자연이 우리에게 제공한 음식들만을 먹고 살아남았다. 우리는 더 늘씬하고 더 운동능력이 뛰어난 몸을 갖기 위해 다양한 과학적 식이요법들을 개발해왔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그런 것들은 우리에게 매번 실망을 안겨주었다. 그런데 최근 2백만 년 전 우리 조상들의 식습관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식이요법 하나가 사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팔레오란 무엇인가?
건강한 식습관을 기본으로 하되 곡물과 유제품, 콩을 먹지 않는 것이 바로 팔레오 다이어트의 핵심이다. 팔레오와 거기에서 파생된 여타 식이요법(“원시인 다이어트”, “에볼루션 다이어트”)은 2백만 년 전 구석기 시대에 살던 우리 조상들의 식습관에서 아이디어를 따왔다. 구석기 시대의 인류는 야생동물과 생선, 채소, 베리, 견과류, 씨앗만을 먹고 살았다. 최신 과학 연구에 따르면, 우리의 유전자 구성은 원시인과 거의 동일하다고 한다. 따라서 식습관도 원시인과 동일해야 한다. 원시인들은 현대인처럼 알레르기나 각종 질병, 비만으로 고생하지 않았다. 그래서 팔레오 다이어트의 추종자들은, 농업이 발달하면서 가공된 곡물을 먹게 된 것이 각종 질병이 유발된 원인이라고 믿는다. “사람들은 체중을 관리하고, 질병과 맞서 싸우고, 운동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식이요법을 찾아 헤맨다. 그래서 주목하게 된 것이 원시인들의 식습관이다. 만약 인류의 조상들이 그런 식의 식이요법으로 2백만 년 이상을 생존했다면 거기엔 뭔가 이유가 있을 것이다.” 캐나다 토론토에서 활동하는 스포츠 영양학자인 제니퍼 사이고가 말했다.


 

THE CONS <찬성>
건강한 식습관이 몸에 좋듯이 팔레오 다이어트 역시 몸에 좋다. 정제당을 식단에서 빼 버리고, 지방을 제거한 단백질과 몸에 좋은 지방, 항산화물질이 풍부한 채소를 먹자. 아직 깊이 있는 연구는 진행되지 않았지만, 팔레오 다이어트가 질병 예방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들은 10년 전부터 발표되고 있다. 2009년에 스웨덴에서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제2형당뇨병 환자가 3개월 동안 팔레오 다이어트를 실시하자 심혈관질환에 걸릴 확률이 감소했다. 게다가 팔레오 다이어트는 단백질이 풍부해서 근육 성장에 도움을 주기 때문에 몸매 관리에도 좋다. 또한 인체가 밀이나 쌀 같은 탄수화물 없이 에너지를 생성해야 하기 때문에 지방을 연료로 사용하게 된다. 〈원시인의 청사진〉의 저자인 마크 시손은 이렇게 말한다. “팔레오는 단순한 저탄수화물 다이어트와 다르다. 인체가 지방을 더 효과적으로 연소할 수 있도록 만드는 식이요법이다.” 그래서 수많은 운동선수들이 구석기인들의 식습관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특히 크로스핏 마니아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팔레오를 하면 더 효율적으로 운동할 수 있다. 일단 적응만 마치면 평소보다 탄수화물을 적게 먹고도 더 강하게 운동할 수 있다.” 시손이 말했다.
 

THE CONS <반대>
팔레오 다이어트를 하려면 식비가 크게 증가한다. 곡물이나 화학첨가물을 먹으면 안 되기 때문에 풀을 먹인 소고기나 유기농 제품을 최대한 많이 구입해야 한다. 그런데 이런 제품은 일반 슈퍼마켓 제품보다 비싸다. 또한 팔레오처럼 엄격한 식이요법을 하다 보면 정신적 스트레스도 받게 된다. “정말 굳은 결심이 필요하다. 도중에 포기하면 패배의식만 짙어진다.” 사이고가 말했다. 팔레오 다이어트에 반대하는 사람들은 팔레오 다이어트가 영양학적인 관점에서 인체에 필요한 모든 필수영양소, 특히 칼슘을 제공하지 못한다고 주장한다. 또한 에너지가 부족해서 고강도 트레이닝이나 운동을 견디기 힘들다고 말한다. 그래서 약간 수정된 팔레오 다이어트를 하는 이들도 많다. “정제당과 곡물섭취량을 평소보다 줄이기만 해도 팔레오 다이어트 효과를 볼 수 있다. 그러면 고통이나 괴로움 없이도 건강해질 수 있다.” 시손이 말했다.


커스틴 브라운 | 사진 마야 비스니

© 요가저널 코리아(http://www.yogajournal.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435, 에이동 518호(신천동, 파크리오상가)  |  대표전화 : 02)6013-354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지혜
등록번호 : 강남 마 - 00096  |  대표이사 : 이상욱  |  발행인 : 김이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상욱  |  메일 : starpub@naver.com
Copyright © 2017 요가저널 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